기사 (전체 83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고] 서산소방서, 즐거운 추석 명절 소화기를 선물해 드리세요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이 천고마비의 계절 가을과 함께 변함없이 우리 곁에 다가오고 있다. 추석은 가족 친지들이 한자리에 모여 한해에 있었던 크고 작은 기쁨과 슬픔을 함께 나누고 정성스레 준비한 음식을 먹으며 웃음꽃에 덕담을 주고받는 즐거운 날이다.하...
김계환 기자  2018-09-20
[기고] 일년 내 땀 흘려 수확한 농산물 절도 예방에 최선을 다하자
일년 동안 땀 흘린 노력의 대가로 풍성한 수확의 기쁨을 맞을 시기다. 한여름 비지땀을 흘려가며 조석으로 애지중지하며 보살피던 농산물이 본격적으로 수확기에 접어들면서 수확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수확한 농산물을 절도 당하지 않도록 철저히 보관하는 것이 매우...
김계환 기자  2018-09-20
[기고] 경찰의 친절은 인권보호의 시작
경찰은 국민이 고통스럽고 힘들 때 늘 함께한다. 그래서 경찰의 말 마디 한 마디는 비수가 되기도 하고 모든 상처를 치료하는 묘약이 되기도 한다. 경찰의 친절이 국민에 대한 존중이며 배려이고 인권과 직결되는 이유이다.경찰이 받는 민원 중 대부분은 “무시...
임관빈 기자  2018-09-20
[기고] 건강한 추석을 위한 명절연휴 건강관리법
민족의 최대 명절이라고 불리는 추석이 돌아왔다. 정겨운 고향집에서 만날 그리운 가족, 친구들을 생각하면 벌써부터 마음이 설렌다. 또 맛있는 음식들과 꿀맛 같은 연휴는 추석을 더욱 기다리게 만든다. 하지만 기대한 만큼 즐거운 추석을 보내기 위해서는 자칫...
정광영 기자  2018-09-20
[기고] 수확철 “농산물 절도"어떻게 예방할 수 있을까?
얼마 전 추석명절을 앞두고 수확철(9~10월) 농산물 절도가 잇따르고 있다는 뉴스 기사를 본 적 있다.매년 농산물 수확철(9~10월)만 되면 농산물을 대상으로 한 절도가 성행하고 있어, 수확철 농산물 관리 예방법을 알려드리고자 합니다.첫째, 농산물 보...
김계환 기자  2018-09-20
[기고] 희망과 평온을 주는 범죄 피해자 보호지원 제도 알고 계신가요
최근 청소년들의 학교폭력 문제가 사회적 이슈로 떠오름에 따라 그 어느 때보다도 피해자 보호에 대한 요구가 강력하게 대두되고 있다.경찰에서는 범죄피해자가 피해상황으로부터 조속히 회복할 수 있도록 피해 전담경찰관 배치 등 다양한 제도를 지원하고 있다. 하...
김계환 기자  2018-09-19
[기고] 수확철 '농산물 절도'어떻게 예방할 수 있을까?
얼마 전 추석명절을 앞두고 수확철(9~10월) 농산물 절도가 잇따르고 있다는 뉴스 기사를 본 적 있다.매년 농산물 수확철(9~10월)만 되면 농산물을 대상으로 한 절도가 성행하고 있어, 수확철 농산물 관리 예방법을 알려드리고자 합니다.첫째, 농산물 보...
김계환 기자  2018-09-14
[기고] 졸음운전 심각성과 최고의 예방법
지난 2일 함안군 중부내륙고속도로 칠원 분기점 인근에서 26t 화물차가 A씨 차량을 뒤에서 덮쳐 A씨 차량은 앞서가던 관광버스와 연쇄적으로 추돌했고 버스와 트럭 사이에 끼어 형체를 알아보기 어려울 만큼 찌그러져 A씨와 그의 아들은 영원히 가족의 곁을 ...
김계환 기자  2018-09-14
[기고] 보이스 피싱! 예방이 최선이다
그 어느 해보다 무더웠던 여름 탓인지 우리 앞에 다가 온 가을이 어느 때보다 반갑고 마음이 들뜨는 시기이다. 그래서 인지 이런 들뜬 마음을 이용한 보이스피싱이 빈발하고 있다. 각별히 조심해야 할 시기이다.‘보이스 피싱(Voice phishing)’은 ...
임관빈 기자  2018-09-14
[기고] 몸캠 피싱 금전요구 땐 즉시 신고해야
최근 몸캠 피싱과 조건만남 등 수법으로 무려 55억원을 뜯어낸 중국 범죄조직의 사기범 일당이 붙잡혀 채팅앱의 발전에 따른 신종 사이버범죄에 주의가 요구된다. 몸캠 피싱은 음란채팅을 하자며 악성 코드가 숨겨진 모바일 앱을 설치하게 하고, 음란한 사진이나...
김권용 기자  2018-09-13
[기고] 현대인들의 고질병, ‘거북목 증후군‘ 예방법
스마트폰 및 태블릿 PC 등 모바일 기기가 대중화 되면서 버스나 지하철에서 고개를 숙이고 스마트 폰에 열중하는 사람들을 심심찮게 볼 수 있다. 또한 오랜 시간 동안 컴퓨터를 사용하는 사무직 종사자나 컴퓨터 게임을 즐기는 사람들도 많아지면서 거북목 증후...
정광영 기자  2018-09-13
[기고] 콧물 주르륵 … 비염 vs 코감기 구별하는 팁
일교차가 커지는 환절기가 되자 김모(39)씨의 몸은 어김없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콧속이 간질간질하고 재채기가 나오면서 맑은 콧물이 주르륵 흐르는 것이다. 또 코가 막히고 코맹맹이 소리도 나온다. 증상은 아침, 저녁에 더 심해진다. 이처럼 환절기 코를...
정광영 기자  2018-09-12
[기고] 지방의원의 ‘전문성’에 대해
6.13일 치러졌던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가 끝난 지 벌써 한 달이 훌쩍 지났다.치열했던 선거만큼이나 기간 내내 긴장의 끈을 늦추지 말아야 했던 일선 기자로서 쏜살같이 지나가는 세월의 무상함을 느끼면서도 동시에 지역과 국가의 큰 행사가 무사히 치러졌다...
송대홍 기자  2018-09-11
[기고] 나라사랑 콘테스트, 사랑하는 마음을 표현할 기회
‘사랑합니다.’라는 말만큼 가슴 뛰고 기분 좋아지는 말이 또 있을까? 유난히도 더웠던 여름더위도 한풀 꺾이며 제법 선선한 바람이 부는 요즈음, 올해 나는 나의 마음을 얼마나 표현했는지 되돌아보게 된다.최근, 금강산에서 열린 남북이산가족 상봉은 우리 모...
임관빈 기자  2018-09-10
[기고] 불타는 자동차 소화기로 나와 내 가족의 안전을 지킵시다
하루가 멀다 하고 연일 계속되는 차량화재로 국민 불안감은 커져가고 있고, 특히 113년만의 폭염이 계속되었던 올 여름 유난히 차량화재가 많이 발생하였다.소방청에 따르면 차량화재의 약 31%는 기계적 결함으로, 24%는 전기적 요인으로, 부주의 17%,...
김권용 기자  2018-09-07
[기고] 안전한 추석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운동 동참
유난히 무더웠던 더위가 물러가면서 민족 대명절 추석이 점점 다가오고 있다. 전국 소방관서에서는 추석 연휴에 고향을 찾는 귀성객 및 지역 주민들이 안전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다중이용시설 소방특별조사와 전통시장 소방시설 현장 확인, 화재예방 ...
이정철 기자  2018-09-07
[기고] “경찰관님! 우리 동네 순찰해주세요!” 주민밀착형 탄력순찰!
● 주민밀찰형 탄력순찰이란?현재 경찰은 우리 동네의 위험한 곳, 어두운 골목 등 어떤 방법으로 시민의 곁에서 순찰을 하고 있을까?이때까지 경찰은 각종 범죄 112신고 등 치안통계를 토대로 경찰의 입장에서 순찰시간 장소를 선정해왔다. 하지만 우리 동네에...
김계환 기자  2018-09-06
[기고] 노인이 가난한 선진국은 없다
세계인이 사용하는 쿼라(Quora)라는 질의응답 사이트가 있다. 이 웹사이트에 “대한민국은 선진국인가요?(Is South Korea developed?)”라는 질문이 있는데, 거의 모든 답변에서 국민소득, IT인프라, 인간개발지수(HDI) 등을 들어 ...
김권용 기자  2018-09-06
[기고] ‘학교 폭력’ 근절해야 합니다!
학교 폭력 하루 이틀의 문제가 아닙니다. 그런데도 지금 이 시간에도 학교 폭력으로 고통 받는 아이들이 있어 학교 폭력과 대처방법에 대하여 알려드립니다.학교 폭력 이란 학교 내·외에서 학생을 대상으로 상해, 폭력, 감금, 협박, 약취유인, 명예훼손, 모...
김계환 기자  2018-09-02
[기고] 범죄피해자 보호에 앞장서는 서산경찰
지난 5월 인기리에 방영 되었던 드라마 ‘라이브’에는 강간사건 관련 출동한 경찰관이 강간 피해 직전의 피해자를 구하고 피해자에게 “아무일도 없었습니다. 아시죠. 저희가 빨리 왔어요”라고 말하며 피해자의 마음을 헤아리고 따뜻하게 다독이는 한정오 순경의 ...
김계환 기자  2018-08-30
여백
중앙매일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전 동구 동대전로309(가양동) 진암빌딩 7층  |  대표전화 : 042-224-2900  |  팩스 : 042-224-2905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9  |  발행인 : 이병관  |  편집인 : 이병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병양
Copyright © 2018 중앙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