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1 21:48 (수)
2019 보은대추축제, 충청북도 농특산물 판매 축제 평가에서 『최우수축제』로 3년 연속 선정
상태바
2019 보은대추축제, 충청북도 농특산물 판매 축제 평가에서 『최우수축제』로 3년 연속 선정
  • 신장호 기자
  • 승인 2020.03.24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내에서 타 농특산물 판매분야 축제와 비교불가...

 

보은군의 대표축제인 ‘보은대추축제’가 충청북도에서 주관한‘2019 농특산물 판매활성화’평가에서 최우수 축제로 3년 연속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고 24일 밝혔다.

농특산물 판매활성화 평가는 충청북도에서 지역축제의 농특산물 판매기능 확대와 우수사례 발굴을 위해 지난 2018년도에 처음 시행한 것으로 최우수 1개, 우수 1개, 장려 2개 시․군을 선정해 시상과 함께 인센티브를 부여한다.

올해 평가에는 충북도 내 9개 시․군이 경합한 가운데 충청북도 농특산물 판매축제 평가위원회(이하 평가위원회)의 평가를 통해 최우수 축제로 ‘2019 보은대추축제’가 선정됐으며, 우수상에는 옥천군 향수옥천포도복숭아 축제, 장려상에는 괴산군 괴산김장축제, 충주시 충주농산물한마당축제가 차지했다.

최우수 축제로 선정된 보은군에는 기관 표창과 함께 7000만원의 상사업비와 유공자(공무원 1, 민간인 1) 표창이 수여된다.

이번 평가를 위해 충청북도는 농업계, 관광학계 등 민간전문가로 평가위원회를 구성하고 ▲농특산물 판매액(15점), ▲농특산물 판매액 증가율(10점), ▲농특산물 홍보‧판매 우수사례(10점), ▲판매노력도(10점), ▲구매고객편의(10점), ▲안전관리(5점), ▲소비자 참여(10점) 등 총 10개 평가항목에 대해 현장평가, 축제평가 보고서 등 객관적 자료를 기초로 평가표에 따라 선정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평가에서 ‘2019 보은대추축제’는 10개 평가항목 대부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전했다.

한편, 2019 보은대추축제에는 91만4,000여명의 관광객이 방문했으며 농특산물 88억300여만원 어치의 농․특산물이 판매된 것으로 집계되며 최고의 흥행성적을 기록했다.

정상혁 보은군수는 “주민들의 참여와 관심에 힘입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라고 소회를 밝혔으며, “우리군 청정농특산물을 구매해 주신 관광객들께 감사의 의미를 담아 즐길 거리를 제공하자는 의미로 시작하게 됐는데 열심히 하다 보니 인정을 받은 거 같다”며, “앞으로도 초심을 잃지 않고 더욱 참신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올 가을에 다시 선 보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