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4 19:08 (토)
태안군, 혹서기 복지사각지대 위기가정 집중 발굴!
상태바
태안군, 혹서기 복지사각지대 위기가정 집중 발굴!
  • 송대홍 기자
  • 승인 2019.08.13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염 피해 우려되는 복지소외계층 적극 발굴해 지원

태안군은 최근 폭염이 장기화됨에 따라 위기에 처한 복지소외계층 발굴에 적극 나섰다.
군은 이달 31일까지 혹서기 폭염 속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대상자를 집중 발굴하는 한편, 취약계층의 폭염 피해 예방을 위한 지원을 강화한다.
우선 군은 국가·지자체·민간의 도움이 필요하지만 지원받지 못하고 있는 복지 소외계층, 생활이 어려워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 빈곤계층, 혹서기 폭염으로 인해 건강과 생계 등 어려움에 노출된 위기가구 등을 중점 발굴 대상자로 지정했다.
군은 취약·위기가정을 선제적으로 발굴하기 위해 읍·면사무소의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복지사각지대 발굴관리시스템, 지역사회와 연계한 우리동네 행복지킴이, 복지 이·반장, 읍면협의체 등을 적극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취약계층 발굴 후에는 긴급복지와 기초생활보장제도, 기초연금 등 공적지원을 연계하고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해 지속적으로 관리하는 한편, 비수급 빈곤층 등 차상위계층을 민간서비스 연계 대상자로 우선 선정해 후원물품 둥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군은 밝혔다.
이와 함께 군은 폭염 장기화에 따른 취약계층 보호강화를 위해 통합사례관리대상 가구 중 독거노인·만성질환자·아동·장애인 등 건강 취약자와 비닐하우스·컨테이너 등에서 생활하는 주거취약계층을 방문, 냉방기기 등 주거환경 점검 및 건강 상태를 확인하고, 선풍기·쿨매트·쿨타올 등 폭염피해를 예방할 수 있는 각종 물품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연일 지속되는 폭염 속에서 복지소외계층이 방치되지 않도록 지역사회와 연계한 인적안전망 등을 적극 활용,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