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7 16:52 (수)
태안군, ‘아삭아삭’ 황토 총각무 본격 출하!
상태바
태안군, ‘아삭아삭’ 황토 총각무 본격 출하!
  • 송대홍 기자
  • 승인 2019.05.10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안군 100ha 면적에서 재배, 친환경 농법으로 고품질 자랑
▲ 8일 태안읍 송암리에서 농민들이 총각무를 수확하는 모습.

아삭아삭한 맛이 일품인 태안 황토 총각무(알타리무)가 본격적으로 출하돼 농민들이 바쁜 하루를 보내고 있다.
태안군 태안읍 일대에서 주로 재배되고 있는 태안 황토 총각무는 해안에 접한 태안반도 천혜의 자연조건에서 자라 아린 맛이 없고 식감이 아삭해 맛과 품질에서 최고급 총각무로 인정받고 있다.
올해 작년과 비슷한 100ha 면적에서 총각무를 재배하고 있으며, 가격은 8일 현재 10kg 한 박스당 1만 5,000원 선에 거래되고 있다.
올해는 적절한 기후와 병충해 피해가 없어 총각무의 풍작이 기대된다고 군은 밝혔다.
군 관계자는 “태안 총각무는 안전 먹거리 생산을 위해 농약을 줄이고 친환경자재를 이용하고 있으며, 토양검정을 실시해 생육에 최적의 환경을 조성하는 등 최고의 품질을 자랑한다”며 “앞으로도 태안의 특산품 총각무가 전국적으로 인정받고 농민들의 든든한 소득원이 되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 농업기술센터는 가뭄대비 노지관수 시설을 ‘알타리연구회’ 전 농가에 보급하는 등 적극적인 지원에 나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