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회 청남대울트라마라톤 전국대회

대청호반 100km 인간한계에 도전한다! 신동명 기자l승인2018.04.15 23:1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전국 울트라마라톤 마니아 700여명이 인간의 한계를 극복하는 감동의 순간이 청남대에서 펼쳐졌다.
청남대울트라마라톤조직위원회(위원장 홍정의)가 주최하는 제16회 청남대울트라마라톤 전국대회가 14일 청남대 일원에서 개최되었다. 대회는 4월 14일(토) 오후 4시에 출발해 그 다음 날인 15일 오전 8시까지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전국에서 700여 명의 울트라마라톤 마니아가 참석했으며, 청남대 본관정문을 출발해 대청호반을 따라 피반령을 넘어 청남대로 16시간 안에 도착하는 코스로 100km 서바이벌 단일종목으로 치러졌다.
올해로 16회를 맞이하는 청남대울트라마라톤대회는 2003년 대회 개최를 시작으로 2005년부터 14년간 청남대에서 지속적으로 대회를 유치해왔다.
이번 청남대울트라마라톤대회는 참가자와 대회 주최인 청남대울트라마라톤조직위, 대회가 열리는 청남대 모두에게 뜻깊은 행사가 되었다.
아름다운 대청호반을 따라 이어진 자연경관은 전국최고의 울트라마라톤코스로 자리매김 하였으며 역사의 산실인 대통령별장 청남대에서 출발과 도착을 한다는 점은 대회참가자들에게 의미를 부여했고 잘 갖추어진 제반 편의시설 등 참가자들의 만족도가 높았다.
특히, 1회부터 16회까지 이 대회를 연속하여 참가하고 이번 대회까지 참가를 신청하여 청남대울트라마라톤에 이른바 ‘명예의 전당’에 오른 도전자가 90여명이나 되어 눈길을 끌었다. 5년 이상 연속하여 꾸준히 대회에 참가하는 참가자도 총 400명이나 되어 청남대울트라마라톤의 인기와 위상을 보여주었다.
시각장애인 부인의 손을 잡고 부부가 골인하는 모습과 교통사고로 돌아가신 아버지를 대신 참가해 완주하는 아들의 모습 등 청남대울트라마라톤에서만 볼 수 있는 심금을 울리는 감동의 순간이 올해도 이어졌다.
청남대울트라마라톤조직위 측은 선수보호를 위해 출발 전 야간 주루에 필요한 장비점검을 철저히 실시했고, 대회기간 보험가입, 코스마다 자원봉사자 및 안전요원 배치, 생수?야식 제공, 완주 후 식사 제공 등 만반의 준비를 갖추어 안전하게 진행되었다.
연병철 청남대관리소장은 “청남대 관광활성화와 지역경제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상생 협력하며 앞으로 각종 행사 및 대회가 성공적으로 치러질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신동명 기자  669145@hanmail.net
<저작권자 © 중앙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중앙매일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전 동구 동대전로309(가양동) 진암빌딩 7층  |  대표전화 : 042-224-2900  |  팩스 : 042-224-2905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9  |  발행인 : 이병관  |  편집인 : 이병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병양
Copyright © 2018 중앙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