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산업 재건 본격화”,,,,,,해양진흥공사 설립위 출범

이 량 기자l승인2018.02.07 14:3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해양수산부는 5일 정부세종청사에서 한국해양진흥공사(韓國海洋振興公社) 설립을 위한 '한국해양진흥공사 설립위원회' 위원 위촉식을 가졌다. 해양진흥공사 설립위원회는 강준석 해수부 차관을 위원장으로 정부 측 인사와 민간분야(民間分野) 전문가들이 위원으로 참여하며, 해양진흥공사 설립 전까지 정관 마련, 사업계획(事業計劃) 수립, 조직 및 인력 구성 등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고도로 분화되고 다양화(多樣化)되어가고 있는 현대 자본주의사회(資本主義社會)의 모든 문제의 조정과 해결을 위해서 행정권이 강화되고 그 기능이 확대됨으로써 행정우위의 행정국가적 (行政國家的) 행정이 등장했음은 이미 다 아는 사실이다. 이 같은 행정국가 하에서는 경제, 사회의 모든 문제의 조정(調整)과 해결은 곧 정책당국(政策當局)의 권한 및 정책과 직결되고 있다.    
정부 측 위원으로 기획재정부와 해수부, 금융위원회 담당 국장이, 민간 위원으로는 정우영 법무법인 광장 대표변호사, 이기환 한국해양대학교 해운경영학부 교수, 이환구 한국해운연합(KSP) 간사 등이 위촉됐다. 김영춘 해수부 장관은 이날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향후 차질 없는 해양진흥공사 설립 추진 등을 당부했다. 이어 강준석 차관 주재로 제1차 설립위원회를 열어 앞으로 추진계획(推進計劃) 등을 논의하고, 해수부 훈령으로 제정된 '한국해양진흥공사설립위원회 운영규정'과 공사 설립 전까지 설립위원회 업무 추진일정 등을 조율했다.
사회구성원으로서의 시민개개인과 이익집단들은 그들의 이해관계와 권리와 의무, 그리고 생활의 질에 관한 모든 문제들을 스스로 해결할 수 없을 때는 그 문제해결을 권한 있는 정책당국에 요구하고 압력(壓力)을 가하기까지 한다. 이 문제는 설립위(設立委)추진으로 원만히 진행될  전망이다. 


이 량 기자  669145@hanmail.net
<저작권자 © 중앙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중앙매일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전 동구 동대전로309(가양동) 진암빌딩 7층  |  대표전화 : 042-224-2900  |  팩스 : 042-224-2905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9  |  발행인 : 이병관  |  편집인 : 이병양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병양
Copyright © 2018 중앙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