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6 22:53 (화)
충북교육청, 보·차도 분리교 오는 2022년까지 연차적으로 분리 추진
상태바
충북교육청, 보·차도 분리교 오는 2022년까지 연차적으로 분리 추진
  • 지용희 기자
  • 승인 2020.03.26 2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교육청은 학교 내 출입 차량과 학생들의 동선이 겹치는 위험한 보·차도 미분리 학교를 전수 조사해 3개년에 걸쳐 보·차도 분리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차량과 학생 간 동선 분리, 주차구역과 겹치는 학생 보행로 및 주차장 개선 등을 하는 사업으로, 해당 사업과 연계해 안전시설인 과속방지턱, 진입부 교차로 폭 축소 등 속도저감시설도 설치해 보행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추진 시행한다.

올해 3월 현재 총 501교 중 보·차도 분리교는 333교(66.5%), 미분리교는 168교(33.5%) 이다.

▲ 501교: 유 24교, 초 262교, 중 124교, 고 81교, 특수 10교(2019. 예산편성 기준) 

비분리교 168교 중 전교생 통학버스 이용, 통폐합 대상, 공간협소 등 18교를 제외한 150교는 총 69억 원을 들여 오는 2022년까지 연차적으로 시행한다.

공간협소로 보·차도 분리가 어려운 학교는 인접 토지 매입 등 추후 해소 방안을 강구해 추진할 계획이다.

학생 수가 많은 학교, 주 통학로 보·차도 분리가 안 된 학교, 일부 보·차도가 안 된 학교 등을 감안해 올해에는 50교, 2021년 60교, 222년 40교 등 총 150교의 학교를 선정해 추진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학교 내 보·차도 분리를 통해 등·학교 및 놀이시간 교통사고 위험을 사전에 제거해 학생안전 확보 및 교통사고 예방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