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1 21:48 (수)
옥천군, 청소년 방과 후 아카데미 ‘긴급 돌봄’ 지원
상태바
옥천군, 청소년 방과 후 아카데미 ‘긴급 돌봄’ 지원
  • 신장호 기자
  • 승인 2020.03.24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 3회 방문하여 건강상태 파악, 간식 및 학습지원 과제물 전달

 

옥천군 옥천청소년수련관에서는 청소년 방과 후 아카데미사업이 코로나19로 인해 운영중단 됨에 따라 돌봄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긴급 돌봄 지원에 나섰다.

긴급 돌봄 지원은 대상 36명의 학생에게 주 3회 방문하여 건강상태를 파악 하고 간식(라면, 빵, 음료수 등) 및 학습지원 과제물(교과 과정 인쇄물, 영어단어 퍼즐 등)을 전달하며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옥천청소년수련관에 따르면 긴급 돌봄 지원은 개학 연기에 맞추어 지난 18일부터 시행하였으며 코로나19 확산이 종료될 때까지 제공할 계획이다.

방과 후 아카데미에 참여 중인 학생의 부모 A씨는“아이를 집에 혼자 남겨놓고 나와서 늘 걱정이었는데 선생님들이 와주셔서 말동무도 해주고 간식도 챙겨주셔서 너무 좋다.”라며 “아이도 선생님 오시는 날만 기다리고 있답니다. 감사한 마음을 전해드리고 싶다”라고 전했다.

정지승 평생학습원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안정화될 때까지 방과 후 아카데미에 참여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돌봄을 실시하여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옥천청소년수련관에서 운영하는‘방과 후 아카데미’는 돌봄이 필요한 취약계층 청소년의 건강한 방과 후 생활을 위해 학습지원, 전문체험활동, 자기개발활동, 특별지원활동(캠프), 생활지원(급식, 귀가, 상담)등 종합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