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1 06:53 (금)
세종시, 올해‘611억 투입’양성평등 사회 만든다
상태바
세종시, 올해‘611억 투입’양성평등 사회 만든다
  • 이철재 기자
  • 승인 2020.01.29 2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9일 양성평등위원회…올해 43개 세부과제 심의 완료 -
세종시 양성평등위원회 모습
세종시 양성평등위원회 모습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양성이 평등하고 지속가능한 민주사회를 조성하기 위해 ‘2020 양성평등 시행계획을 수립, 611억 원을 투입해 6개 정책과제 43개 세부과제를 추진한다.

시는 29일 시청 집현실에서 제1회 양성평등위원회를 열고 2020년 양성평등정책 시행계획을 최종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여성가족부의 양성평등정책 제2차 기본계획(20182022) 시행에 따라, 세종시가 올해 추진할 2020년 양성평등 시행계획을 심의·의결하기 위해 추진됐다.

위원들은 정책 제언과 자문을 통해 여성들이 평등하게 일할 수 있는 기회를 보장하기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고, 여성들이 시정에 적극적으로 참여 할 수 있는 정책적 지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심의를 통해 확정된 2020 양성평등정책 시행계획에 따라 세종시청 7개 부서와 세종시교육청은 총 611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연말까지 계획된 과제를 차질 없이 추진하게 된다.

이번에 확정된 세부과제는 아동양육비용 등 지원 확대 국공립 어린이집 확대 아이돌보미 지원 확대 한부모가족 아동양육비 지원 및 자립지원 강화 등이다.

시 특화사업으로는 보육교사 처우개선 및 보육인대회 지원 공동육아나눔터 확충 및 가족품앗이 활성화 ·가정 양립 직장문화조성 좋은 일터 만들기 등이 추진된다.

이춘희 시장은 양성평등정책 시행계획 주요과제를 꼼꼼하고 면밀하게 추진해 시민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여성과 남성, 모두가 행복한 도시를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