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1 06:53 (금)
스포츠메카 보은! 지방정부 정책대상 최우수상 수상
상태바
스포츠메카 보은! 지방정부 정책대상 최우수상 수상
  • 이용희 기자
  • 승인 2020.01.22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산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시킨 뚝심 행정 인정

 

보은군은 한국지방정부학회(학회장 문유석)에서 주관한 ‘제7회 지방정부 정책대상’ 심사에서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고 21일 밝혔다.

올해로 7회를 맞은 ‘지방정부 정책대상’은 지방자치단체가 수행하는 독자적인 정책 가운데 지역 발전에 크게 기여했거나, 다른 지자체에 귀감이 될 만한 정책 사례를 발굴해 확산하기 위해 (사)한국지방정부학회에서 주관해 수여하는 상이다.

이번 심사에는 전국의 30개 지자체가 참여해 정책형성분야 3가지 지표, 정책집행 분야 2가지 지표, 정책성과 분야 3가지 지표 등 총 8가지 지표에 대해 배준구 교수(경성대 행정학과), 이상철 교수(부산대 공공정책학부) 등 7인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평가해 발표됐다.

보은군에서 제출한‘스포츠와 관광·농업의 융·복합화로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사례는 한 지자체가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기 위해 전략적으로 선택한 스포츠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수많은 난관을 극복해가며 체육인들이 찾는 스포츠인프라를 구축하고 여기에 관광과 농업을 융·복합해 스포츠산업으로 인한 효과가 아래로 퍼지는 이른바 낙수효과 덕을 보고 있다는 과정에 대해 제출해 심사위원들로부터 전 분야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시상은 2월 14일 경성대학교 건학기념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보은군은 최근 충북도내 GRDP성장률 2위를 기록하는 등 연일 몰려드는 체육인으로 식당과 숙박업소가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

한 지자체에서 뚝심으로 10여 년 간 육성한 정책이 이제 그 성과를 보고 있으며, 보은군은 또 한번의 도약을 위해 스포츠와 농업, 관광업을 융합하는 시도를 하고 있다.

한편, 보은군은 지난해 전지훈련팀 551개팀, 전국대회 47개, 도·군단위 대회 34개와 국제대회 2개를 유치해 선수와 가족 등 35만여 명이 방문해 식당, 숙박업, 식자재 판매업 등 지역경제에 350여 억원 이상의 부가가치를 창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