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0 20:59 (화)
서구, 대전 최초 전 민원실에 ‘안심 벨’ 설치
상태바
서구, 대전 최초 전 민원실에 ‘안심 벨’ 설치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2.05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한 민원실 환경 조성 위해 구청과 23개 동 행정복지센터에 설치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대민행정 최점접에서 근무하고 있는 민원담당 공무원의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비상시 경찰서와 즉시 연결할 수 있는 ‘안심 벨’을 대전에서 최초로 구청 민원실과 23개 동 행정복지센터에 설치했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최근 폭언·폭행 등 반복되는 악성 민원으로부터 방문객과 공무원의 신체적·정신적 피해를 보호할 안전장치 마련을 위한 것이다.

이번에 설치된 안심 벨은 민원실에서 긴급 비상 상황 발생 시 이를 누르면 인근 경찰서로 실시간 상황이 전파돼 가까운 지구대에서 경찰이 즉시 출동하는 시스템이다.

구는 그동안 전직원 행정 전화 녹취 운영, 공직자 민원 응대 매뉴얼 수립 등 악성 민원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적극 노력하여 왔다.

장종태 청장은 “악성 민원은 담당 공무원뿐만 아니라 다른 민원인들에게도 피해를 줄 수 있어 안전한 민원실 환경 조성은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이번 안심 벨 설치뿐 아니라, 앞으로도 공무원과 구민들이 편안한 마음으로 양질의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고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