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4 19:08 (토)
영동 치매안심마을, 영동군립노인전문병원 무료진료 호응
상태바
영동 치매안심마을, 영동군립노인전문병원 무료진료 호응
  • 이정철 기자
  • 승인 2019.11.12 2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군 치매안심센터는 지난 12일 영동군립노인전문병원과의 연계해 제 1호 치매안심마을 내 지역주민들을 위해서 1일 출장 진료를 진행했다.

현재 영동군에는 영동읍 비탄리, 산이리, 탑선리가 제1호 치매안심마을로 시범운영 중에 있다.

이날 영동군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영동군립노인전문병원과의 자원연계로 간단한 내과 진료부터 진맥, 침 시술 등 한방진료까지 마을회관으로 무료진료 출장 방식으로 주민들의 건강을 체크했다.

또한, 치매인식개선의 홍보와 치매의 예방의 중요성 및 조기검진과 조기치료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강조하였다.

병의원 등 보건기관과 접근성이 떨어지고, 바쁜 농촌일로 쉽게 병원을 찾을 수 없던 주민들에게 ‘찾아가는 출장 진료’는 건강도우미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

건강이 좋지 않았던 주민들은 자신들의 건강을 챙기고 삶의 질을 높이는 계기가 돼 큰 만족감을 보였다.

오준용 보건소장은“지역 의료자원과 연계해 주민들이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몸과 마음이 건강한 치매안심마을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영동군립노인전문병원은 치매전문병동을 운영하며 농촌의 급격한 노령화로 가족과 사회로부터 분리된 치매환자에게 체계적이고 현실적인 요양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