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건축·공공디자인 문화제’ 막 올라

13일까지 아산시청소년교육문화센터서…전시와 체험행사 열려 오천수 기자l승인2019.10.11 13:46l수정2019.10.11 13:4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충남도는 10일부터 13일까지 나흘간 아산시청소년교육문화센터에서 ‘2019 충남 건축·공공디자인 문화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온(溫)’을 주제로 열린 이번 문화제는 건축·공공디자인의 현재와 미래를 한눈에 볼 수 있고, 도민과 함께 즐기고 소통하며 화합하는 문화행사로 진행된다.
행사 첫째 날인 10일에는 양승조 지사를 비롯한 유병국 도의회 의장, 김지철 도교육감, 오세현 아산시장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화제 개막을 알렸다.
이날 오전부터는 디자인 조립부터 종이오브제만들기, 건축자재 전시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열렸고, 온양온천 너더리길 공공디자인 개선방안을 주제로 한 ‘도시디자인 탐사단 세미나’도 진행됐다.
둘째 날은 공공디자인 포럼을 비롯해 국제 건축포럼, 디자인 조립·성벽쌓기·원목건축물 만들기 체험 등 다채로운 행사가 마련됐다.
국제 포럼에서는 인구 감소시대에 발맞춰 건축의 사회적 역할과 공공디자인 중요성 및 도시 디자인 등에 대한 국내외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생산적인 토론을 벌인다.
3일차인 12일에는 △‘내 집 만들기 PROCESS’ △조아저씨 건축창의 체험 △파스텔 화병 만들기 등 체험 행사가 열린다.
행사 마지막 날인 13일에도 종이오브제 만들기를 비롯한 건축모형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예정돼 있다.
양승조 지사는 “건축과 디자인은 지역 문화 수준과 품격을 나타내는 지표이자 행복이다”라며 “이번 문화제를 통해 지역인재를 발굴·육성하고 도민의 참여를 높이는 좋은 토양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천수 기자  dhfhfk4568@daum.net
<저작권자 © 중앙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중앙매일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전 동구 동대전로309(가양동) 진암빌딩 7층  |  대표전화 : 042-224-2900  |  팩스 : 042-224-2905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9  |  발행인 : 이병관  |  편집인 : 김동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철
Copyright © 2019 중앙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