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1-22 20:31 (수)
유성복합터미널 용지매매계약 및 대금 납부
상태바
유성복합터미널 용지매매계약 및 대금 납부
  • 정광영 기자
  • 승인 2019.09.11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이피아이에이치 32,693㎡부지대금 594억원 일시불로 완납

유성복합터미널 민간사업자인 케이피아이에이치가 터미널부지에 대한 매매계약 체결과 함께 토지대금을 완납했다. 10일 오전 케이피아이에이치 관계자는 대전도시공사에서 계약서 작성과 대금 납부 등의 절차를 완료했다.
❒ 토지대금 594억원 완납
이날 계약이 체결된 토지는 유성광역복합환승센터 부지 10만㎡ 중  고속시외버스 터미널용지로 면적 32,693㎡, 매매금액 594억318만1천원 이다. 도시공사와 민간사업자간의 협약서와 관련규정에는 토지매매계약 체결 후 일정 기간 내에 중도금과 잔금을 납부하도록 돼 있지만 케이피아이에이치는 중도금과 잔금 절차를 생략하고 계약과 동시에 대금을 완납했다.
❒ 2022년말까지 준공 및 운영개시
토지매매대금이 완납됨에 따라 대전시의 건축위원회 구조안전 심의를 득한 후 10월에 공사를 착공하고 2022년말 터미널을 운영개시 할 계획이다. 당초 2021년말 운영개시 목표였으나 교통영향평가 지적사항인   주차장 추가확보 요구(최초 지하4층 --> 변경 지하7층)를 반영함에   따라 공사기간연장 및 행정절차 이행에 1년가량이 추가로 소요되어 2022년 준공 및 운영개시로 수정됐다.
❒ 시민숙원사업 성공위해 관련기관 최선
대전시, 대전도시공사, 민간사업자는 유성복합터미널 사업이 지역민의 오랜 숙원이었고 지역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는 점에서 사업이 계획된 일정에 따라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