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4 19:08 (토)
충주시의회 자유한국당 시의원들 ‘NO JAPAN’ 불매운동 동참!
상태바
충주시의회 자유한국당 시의원들 ‘NO JAPAN’ 불매운동 동참!
  • 조재광 기자
  • 승인 2019.08.09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경제보복에 맞서 국민들의 불매운동이 거세지고 있는 가운데 충주시의회 자유한국당 시의원들이 불매운동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충주시의회 자유한국당 시의원 7명은 8일 화이트리스트에서 우리나라를 제외한 일본의 결정에 대해 규탄하고 나섰다.
이들은 이날 ‘STOP 경제보복, NO BOYCOTT JAPAN, 독립운동은 못했어도 일제 불매운동은 한다.’라고 적힌 팻말을 들고 일본에 가지 말고, 일본제품 사지도 않는 NO JAPAN 1인 불매운동을 펼쳤다.
또한, 자유한국당 시의원들은 충주시 각 해당실과에 일본 제품 불매운동 추진계획을 수립해 물품 구매 시 부득이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일본 제품 구매를 중단하고, 공사 발주 시 설계단계부터 일본산 자재 및 장비 등이 배제되도록 관리·감독을 철저히 해줄 것을 협조 요청할 계획이다.
자유한국당 충주시 당원협의회 김낙우 원내대표는 “일본은 과거에 대한 반성과 사과 없이 부당한 경제보복을 일삼고 있다”며, “NO JAPAN 1인 불매 운동을 지속적으로 전개 할 것이며, 모든 시민이 함께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