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도시철도,‘시내버스 파업 시 48회 증편 운행

빅데이터에 기초, 출퇴근시간대 연장 운행시격 단축, 안전수송 지원인력 투입 정광영 기자l승인2019.07.16 10:1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대전도시철도공사(사장 김민기)는 17일로 예고된 시내버스 파업에 대비해 특별수송대책을 마련하고 열차 증편운행 및 운행시격을 단축하기로 했다.
혼잡율 등 시간대별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이용객의 불편사항을 최소화하고 운행 열차의 최적의 스케줄을 반영했다.
버스파업 시, 늘어나는 승객에 대비해 평일 242회 운행하는 열차를 48회 증편해 290회 운행한다. 토ㆍ일, 공휴일은 기존과 동일하게 운행한다.
승객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출퇴근 시간대를 1시간씩 연장(07:10~09:10, 17:50~19:50)하고 5분 간격으로 운행시격을 단축해 대기시간을 줄인다.
10분~14분 간격으로 운행하는 다른 시간대 운행시격도 8분~12분사이로 단축해 도시철도 이용객들의 열차 이용편의도 돕는다.
24시간 가동되는 상황반을 운영하고 수송인원이 많은 역에는 안전수송 지원인력을 투입하여 시민들의 도시철도 이용을 지원한다.
공사는 이번 열차 증편운행으로 평일 수송 인원 12만 명보다 많은 14만 여명이 이용할 것으로 전망했다. 파업과 관련한 도시철도 이용문의는 고객운수팀(042-539-3213)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민기 도시철도공사 사장은 “버스파업이 종료될 때까지 역사시설물과 열차 이용시 시민불편이 없도록 하겠다"며 “도시철도 운임징수 등은 평상시와 동일하므로 도시철도 이용과 안전사고 예방에 시민들의 많은 협조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정광영 기자  yung4131a@daum.net
<저작권자 © 중앙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광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중앙매일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전 동구 동대전로309(가양동) 진암빌딩 7층  |  대표전화 : 042-224-2900  |  팩스 : 042-224-2905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9  |  발행인 : 이병관  |  편집인 : 김동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철
Copyright © 2019 중앙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