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도시철도,‘로봇이 고객안내’

정부청사역에 인공지능로봇 디봇 배치, 스마트영상시스템 등 펀스테이션 본격 운영 정광영 기자l승인2019.07.16 10:1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정부청사 펀스테이션 로봇디봇.

대전도시철도공사(사장 김민기)는 정부청사역에 열차시각, 환승정보 등을 안내하는 인공지능로봇 ’디봇‘을 배치했다. 지역 벤처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개발 상품을 실증하고 과학도시 대전시를 홍보하기 위해 추진됐다.
’디봇‘은 사용자의 음성인식이 가능한 인공지능서비스 로봇으로 역사안내, 노선도, 열차시간표, 출구별 환승정보 등을 제공하고 역무원과 영상통화도 가능하다.
’디봇‘은 디스플레이 장치가 설치되어 있어 대전시와 대전도시철도 홍보영상을 감상할 수 있으며 열차 도착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사용자와 게임도 할 수 있으며 노래, 댄스 공연도 펼칠 수 있다.
△ 정부청사역 펀스테이션에 배치된 인공지능로봇 디봇이 승객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로봇의 이름인 ’디봇‘은 대전도시철도공사 로고인 디젯(DJET)에서 따온 것으로 설문을 통해 작명됐다. 특히 ‘디봇’은 지난 3월 3.1운동 100주년 기념식에도 초대받을 정도로 펀스테이션에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인공지능로봇 ’디봇‘은 작년 5월 공사와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그리고 지역 7개 IT기업이 ’시민체험형 스마트스테이션 구축‘ 협약을 체결하고 추진한 정부청사역 펀스테이션 구축 프로젝트로 ㈜라스테크에서 개발했다.
㈜라스테크는 사람인식 트레이스 기능, 빔 프로젝트 투사기능 등을 추가로 탑재하여 최고의 휴먼노이드 로봇을 개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공지능로봇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류영선 대표(042-862-7560)에게 문의하면 된다.
△ 인공지능로봇‘디봇’과 기념 촬영하는 정부청사역 펀스테이션 체험어린이들.
또한 공사는 고객안내서비스 제공을 위한 인공지능로봇이 업그레이드됨에 따라  ICT 무한상상 체험존, ARㆍVR 체감형 콘텐츠 패밀리 체험관, 스마트영상시스템과 디지털영상콘텐츠제작시스템 운영, 3D홀로그램과 로고젝터가 구축된 정부청사 펀(fun) 스테이션을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정부청사 펀(fun)스테이션은 아침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무료로 이용가능하며 365일 연중 운영한다. 단체견학 및 문의사항은 공사 고객운수팀(042-539-3212)으로 연락하면 된다.
△ 정부청사역 ③,④번출구 통로에 구축된 ‘스마트영상시스템’
친구들과 정부청사역 펀스테이션을 찾은 이윤진 학생(갑천중 3)은 “작년 VR, AR체험관 오픈할 때도 왔었다.”며 “지하철이 얼마나 시원한지 너무 좋고 정부청사역에는 친절한 로봇도 있고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게임시스템도 구축되어 있어서 재미가 두배다.”고 이용소감을 밝혔다.
공사 김민기 사장은 “정부청사역 안내로봇 디봇은 4차 산업혁명 특별시 대전시와 시민의 발 대전도시철도의 대표선수‘”라며 “2019~2021 대전방문의 해 즐거움과 재미가 있는 대전도시철도에 많이 놀러 오시기 바란다.“ 고 말했다.


정광영 기자  yung4131a@daum.net
<저작권자 © 중앙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광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중앙매일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전 동구 동대전로309(가양동) 진암빌딩 7층  |  대표전화 : 042-224-2900  |  팩스 : 042-224-2905
등록번호 : 대전 가 00009  |  발행인 : 이병관  |  편집인 : 김동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철
Copyright © 2019 중앙매일. All rights reserved.